본문 바로가기

청계산 곤충만나고..다시 영동으로..

코딱지2019.09.04 19:33조회 수 17댓글 0

    • 글자 크기

청계산 가을곤충 만나기

푸른마을 일곱살..



청계산 가을은

청아합니다.


아침이슬이 젖어

풀밭을 걸으면

신발이 촉촉히 젖어옵니다.



곤충들이 많습니다.


풀을 깎지 않아

룰무치, 방아깨비

섬서구메뚜기

애잠자리

나비

나방..



아침에 빗방울이 떨어지다

그칩니다.



친구들이 열한시쯤 도착합니다.

관찰통, 돋보기, 잠자리채 들고..


친구들과

곤충을 잡습니다.


운감선생님이 아주 잘 합니다.



곤충이 만하

오십여명친구들

곤충통에 한마리씩 모두 잡아줍니다.



어린이 놀이터 까지 걸어갑니다.

화장실도 들리고



의자에 들어 앉아

수수께끼를 합니다.



친구들의 대답이 참으로 대단합니다.



놀이시간을 갖습니다.



신나게 노는 친구들

지구는 놀러온게 맞는것 같습니다.



한시쯤 

친구들이 돌아갑니다.



코딱지는

수원역으로 갑니다.



한시 오십일분..

기차..



기차를 타고 내려오는 길

벼가 익는 들판은 노란색으로 변해갑니다.



산촌에 들리니

싸리버섯이 나왔습니다.



여러 친구들에게 사진을 보내주니

신기해 합니다.



자하산방에 

막차 버스를

혼자 타고 들어옵니다.



자하산방

정겹습니다.



다시..

문을 열고

차를 마십니다.



참 좋습니다.



일찍 잠에 들어

새벽 빗소리에 잠이 깹니다.



비가 내립니다.

귀뚜라미가 소리를 냅니다.

산청개구리들이 요란합니다.



개오동나무잎을 누군가 먹어치웠습니다.

커다란 똥덩어리가 모여있습니다.

자세히 잎을 살펴보니

박각시나방 애벌레..

우와..

십센티가 넘습니다.



나뭇잎이 모두 앙상하게 변합니다.


하루종일 관찰합니다.

코딱지가 다가가서 입김만 주어도

입과 다리를 오무립니다.



음악을 듣고

차를 마시고

모깃불을 피우고



코딱지방에는 불을 지폈습니다.



다시 저녁..

초승달이 뜨고

귀뚜라미, 방울벌레가 요란합니다.



소쩍새도 소리내고


산청개구리 십여마리가 합창을 합니다.

비가 또

오려나 봅니다...



참 좋은 날 입니다.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충북영동 자하산방 집짓기 처음부터 나중까지 보기2 코딱지 2012.10.05 1166
공지 물한리 해발 오백 오십미터...자하산방을 자연치유장소로...3 코딱지 2011.01.05 1692
공지 자하산방 이야기.....16 코딱지 2009.04.22 2384
공지 ...손전화 이야기13 코딱지 2005.01.10 3445
공지 회원에 가입해 주세요...58 코딱지 2001.11.17 4518
27244 호치민... 어록51 코딱지 2004.08.28 10747
27243 개나리도 아닌것이 생강꽃도 아닌 것이....303 코딱지 2014.03.20 8104
27242 생명의 이름(별칭, 애칭, 닉네임) 갖기 운동94 코딱지 2004.10.04 3094
27241 코딱지 자연학교를 만들러 갑니다...86 코딱지 2004.09.12 2495
27240 자연생태연구소 '마당', 자연생태학교 '들빛자유' 코딱지 2002.11.14 2352
27239 자하산방 구경하세요...16 코딱지 2006.10.15 2317
27238 야호~~축하해 주세요...50 코딱지 2004.09.15 2242
27237 드디어 '꼬딱지' 노래가 나왔네요^^*66 옹달샘 2003.02.15 2051
27236 "코딱지의 수수께~~끼~~~"책이 나왔습니다.--출판기념회를 합니다...모두 모두 오세요.39 코딱지 2006.02.23 1766
27235 流水不爭先(유수불쟁선)...69 코딱지 2004.04.29 1720
27234 앗! 제가 첨인가여?5 코알라 2001.11.10 1685
27233 영동 물한리 자하산방 오시는 방법...30 코딱지 2009.04.28 1667
27232 개구리주말농장을 분양합니다...58 코딱지 2004.03.03 1436
27231 오늘부터 회원 로그인 후 글쓰기가 가능합니다2 코딱지 2012.05.20 1430
27230 공지--길따라 물따라 김삿갓되어 코딱지와 떠나는 생태문화기행44 코딱지 2002.12.18 1364
27229 길따라 물따라 우리나라 둘레 돌아보기...신청받습니다.47 코딱지 2004.12.14 1330
27228 올해 코딱지가 새롭게 생각하는 특별기행...16 코딱지 2003.02.15 1287
27227 혹시 바로 그 코딱지 선생님?1 분꽃풀 2002.06.17 1279
27226 약속--코딱지와 만나는 친구들은요...6 코딱지 2003.12.05 1218
27225 오카리나 배우기 마당이 열립니다.72 코딱지 2003.05.06 1213
27224 무릎과 뼈, 신경통에 좋은 우슬 닳이기....2 코딱지 2013.03.04 1200
27223 자연체험의 모든것...에코샵 홀씨..가 문을 열었습니다. 코딱지 2004.04.13 1146
27222 거기 누구 없소 -- 법륜스님15 코딱지 2003.06.25 1127
27221 자연산 느타리버섯...국을 끓였습니다..2 코딱지 2009.12.06 1111
27220 음나무 차탁을 만듭니다...4 코딱지 2012.05.09 1094
이전 1 2 3 4 5 6 7 8 9 10... 909다음
첨부 (0)